작가의 한마디

눈에 넣었더니 더럽게 아팠던 첫 정극입니다.
어여삐 여겨주세요. 욕은 여기에.
https://www.facebook.com/monohumbug

댓글 1개
댓글쓰기

댓글 좀.......